생계 아닌 마음 안정 위해 가꾸는 도시 텃밭

생계 아닌 마음 안정 위해 가꾸는 도시 텃밭

생계 아닌 마음 안정 위해 가꾸는 도시 텃밭 도시 텃밭 직장인의 스트레스는 날로 늘고, 도시의 기온은 점점 올라간다. 사람의 마음을 안정시키고 열섬 현상을 완화하는 텃밭은 우리의 마음과 도시에 봄이 좀 더 오래 머물게 한다. 텃밭은 예로부터 생계를 위해 일궜다. 집 근처에 남은 손바닥만 한 땅에 채소나마 심기 위해 만든 작은 밭이 바로 텃밭이다. 사람들은 여전히 텃밭을 일군다. 그런데 최근 늘어나는 도시 텃밭은 목적이 조금 다르다. “스트레스와 우울감을 줄이고 도시의 기온을...
다이닝 공간에 나만의 크리에이티브를 불어넣다

다이닝 공간에 나만의 크리에이티브를 불어넣다

다이닝 공간에 나만의 크리에이티브를 불어넣다 다이닝 공간 2 집에 머무는 시간이 많아지면서 집 구성원들이 가장 많은 시간을 보내는 장소는 다이닝 공간이 되었다. 함께 모여 식사를 하는 것뿐만 아니라 공부나 재택근무, 소규모 파티를 여는 공간으로 다양하게 활용하기 때문이다. 천편일률적이던 ㄷ자형 시스템 주방에서 탈피해 바깥 경치를 바라볼 수 있도록 마련한 창문과, 원활한 소통을 고려한 가구 선택과 도면 설계 등 자이는 주방에 대한 새로운 솔루션을 선보였다. 이와 함께 자이의...
재미, 음식, 삶으로 디자인한 다이닝 공간

재미, 음식, 삶으로 디자인한 다이닝 공간

재미, 음식, 삶으로 디자인한 다이닝 공간 다이닝 공간 1 요즘 들어 더욱 많은 사람들이 다이닝 공간dining room을 집에 들이는 데 관심을 갖는다. 다이닝 공간은 주방과 경계 없이 한편에 작게 자리하는 경우도 있고, 거실과 연결된 개방된 공간을 차지하고 있기도 하다. 공통적으로 가족의 식사나 모임, 집에 온 손님을 대접하는 목적으로 마련한 장소를 뜻한다. 다이닝 공간이 각광받는 데는 여러 요인이 있겠지만 그중에서도 코로나19로 인한 영향이 제법 크다. 집에 사는...
아파트에도 공동육아 바람이 분다

아파트에도 공동육아 바람이 분다

아파트에도 공동육아 바람이 분다 공동육아 과거 마을 공동체에서 이뤄졌던 ‘공동육아’가 전 국민의 절반 이상이 아파트에 거주하는 우리나라에서 최근 다시 주목받고 있다. 여성가족부의 적극적인 지원과 함께 아파트를 비롯한 공동주택에 공동육아 나눔터를 설치할 수 있도록 규정이 개정된 것이다. 공동육아는 부모들로 구성한 공동체가 아이를 돌보는 포괄적인 육아 방식을 말한다. 우리나라에서 공동육아에 대한 관심이 높아진 이유로는 교육의 질 개선과 육아 공백이 꼽힌다. 교육의 질 개선은 기존...
집으로 가는 여정, 모빌리티

집으로 가는 여정, 모빌리티

집으로 가는 여정, 모빌리티 모빌리티 2 자동차 메이커가 주거 공간을 고민하고, 집을 짓는 건설사가 모빌리티 환경을 재해석한다. 최근 각 분야의 플레이어들이 경계를 허물고 모빌리티를 주목하는 이유는 무엇일까? 침대에서 일어나 나갈 채비를 자동차에 탑승하는 순간부터 일과를 마치고 집으로 귀가하는 마지막까지, 자이는 사용자의 모든 이동을 ‘집으로 가는 길의 여정’으로서의 모빌리티로 새롭게 해석했다. 자동차 메이커가 고민한 주거 공간 BMW 미니가 집도 짓는다는 사실을 아는지?...
주거의 경계를 넓히는 모빌리티의 미래

주거의 경계를 넓히는 모빌리티의 미래

주거의 경계를 넓히는 모빌리티의 미래 모빌리티 1 포드의 창설자 헨리 포드는 1940년, “항공과 자동차가 조합된 시장이 올 것”이라 예언한 바 있다. 내연기관이 한창 발전하던 시기였을 텐데 그는 어떻게 새로운 모빌리티 시장을 한 세기나 앞서 내다봤던 걸까? 지금 2021년은 자율주행차와 전기차, 공유 킥보드 같은 마이크로모빌리티 플랫폼의 출현으로 탈 것이 겹쳐지고 연결되며 넘쳐나고 있다. 앞으로의 모빌리티 변화는 집과 주거 공간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글로벌 기업과 다양한...